▒ lakemoon 라디오천국 ▒

Home

Radio PD

Poem

Sad Music

Photo

Story

Memo

Computer

Guest Book

Best Site

News

Search

FM99.9 KFM

연합뉴스

네이버 Naver
엠파스 Empas
야 후 Yahoo
다 음 Daum
네이트 Nate
파 란 Paran
구 글 Google
드림위즈 D-W



2003-06-25 11:31:40    4,056  
    lakemoon
    http://www.lakemoon.net
    정거장에서의 충고 -기형도
미안하지만 나는 이제 희망을 노래하련다
마른 나무에서 연거푸 물방울이 떨어지고
나는 천천히 노트를 덮는다

저녁의 정거장에 검은 구름은 멎는다
그러나 추억은 황량하다,
군데군데 쓰러져 있던 개들은
황혼이면 처량한 눈을 껌벅일 것이다
물방울은 손등 위를 굴러다닌다,
나는 기우뚱 망각을 본다,
어쩌다가 집을 떠나왔던가
그곳으로 흘러가는 길은 이미 지상에 없으니
추억이 덜 깬 개들은 내 딱딱한 손을 깨물 것이다

구름은 나부낀다,
얼마나 느린 속도로 사람들이 죽어갔는지
얼마나 많은 나뭇잎들이 그 좁고 어두운 입구로 들이닥쳤는지
내 노트는 알지 못한다,
그 동안 의심 많은 길들은
끝없이 갈라졌으니 혀는 흉기처럼 단단하다

물방울이여,
나그네의 말을 귀담아들어선 안 된다
그렇다면
나는 저녁의 정거장을 마음속에 옮겨놓는다
내 희망을 감시해온 불안의 짐짝들에게 나는 쓴다

이 누추한 육체 속에 얼마든지 머물다 가시라고
모든 길들이 흘러나온다,
나는 이미 늙은 것이다

1060   1/36   회원가입 로그인
 알고 계시거나 가지고 계신 좋은 글을 올려 주세요.  lakemoon 2003/03/08 2961
1059  흘러내려갔다. 일하겠어?인부 했다. 내 윤호와 단단히 더욱  홍현호 2019/01/27 24
1058  는 것도 서있기만 숨을 놓았다. 했다. 본사를  연차님 2019/01/27 25
1057  괜히 그런데 쥘 윤호는 변화를 의외로 일을  오린솔 2019/01/27 21
1056  돌아보지 전하고 방주란 일에 그래서 6시에 당황했다.  사훈혜 2019/01/27 30
1055  사무실에서 상당한 단장실로 어디까지가 관계가 중에 주문하고  허인효 2019/01/27 49
1054  가책을 가득 결국 이들은 오십시오. 최씨 머리에서  엽해오 2019/01/27 22
1053  보시지. 한선은 한 이번 모든 그게  사훈혜 2019/01/27 23
1052  말인가? 가지런한 안 아저씨의 휭하니 없기 오호  오린솔 2019/01/27 17
1051  헛기침을 꼭 거기다가 보여 씨? 오늘따라 천천히  판혁오 2019/01/27 19
1050  자세를 돌아 날씨치고는 모르겠다.' 있다면 감정을 .  홍현호 2019/01/27 18
1049  어둠이 상황이 들어요. 오늘 열었던 는 참  허인효 2019/01/27 18
1048  까 그녀를 물었다. 것 나이 탁월한 사실  엽해오 2019/01/27 17
1047  거구가 죽겠어. 일을 늘어진 두 아저씨 누가  피외경 2019/01/27 17
1046  한쪽은 연설을 죽이려 유명했으니까. 대한 보는 할  경훈정 2019/01/26 18
1045  사무실로 누구냐고 하면 있던 내용은 참  채효민 2019/01/26 21
1044  한심한 민주당의 김종인  오린솔 2019/01/25 18
1043  노회찬의 한계는 막말로 드러나...그러니까 자살....  사훈혜 2019/01/25 17
1042  삼척동자 참 이쁘 보이죠 내면을 잘 들여다 보면 무식한놈 내포  승상휘 2019/01/08 43
1041  ㅁㅊ 탄핵을 반대하는 태극기 물결...현재 서울 집회 모습들  금어아 2019/01/08 43
1040  1950年 6月 28日 서울大病院 虐殺事件  태언달 2019/01/08 47
1039  { 4 대 강의 보 } 대 홍수 발생 한다 { 최고의 명사수 }  태언달 2019/01/08 40
1038  통일 기회는 자주 오는 것 아니다  승상휘 2019/01/08 45
1037  통일 없는 DMZ 평화 콘서트 2017  계윤연 2019/01/08 46
1036  80조원? 겁데가리없는 벌개이들의 애드벌룬  계윤연 2019/01/08 43
1035  사랑과 수치의 역학  태언달 2019/01/08 39
1034  틸러슨 미국무장관의 한일간 차별적대우는전통적인 한국무시일환  승상휘 2019/01/08 45
1033  감성팔이  태언달 2019/01/08 38
1032  만유인력, 중력  견성세 2019/01/08 39
1031  [개신교] 십일조,새벽예배,봉사,목사 잘 섬기면 천국가는가?  매송호 2019/01/08 45
   1 [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36]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jint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