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akemoon 라디오천국 ▒

Home

Radio PD

Poem

Sad Music

Photo

Story

Memo

Computer

Guest Book

Best Site

News

Search

FM99.9 KFM

연합뉴스

네이버 Naver
야 후 Yahoo
다 음 Daum
네이트 Nate
파 란 Paran
구 글 Google
드림위즈 D-W



VIEW ARTICLE
Elvis Presley "Danny Boy"
 lakemoon    | HIT : 3,037 |


아일랜드 민요는
자연스럽고 세련된 멜로디에 가사 하나하나가 서정적인 정감을 갖고 있기 때문에,
지금도 애창되고 있는 곡들이 많다.
그 중에서도 유명한 "Danny Boy"는 아일랜드 Londonderry 지방의 민요로써
원래는 시골 목동이 도시로 떠나는 여자 친구를 슬퍼하는 이별노래이었지만,
전쟁터로 떠나는 아들에게 아버지가 들려주는 슬픈 노래로 개사가 되었다.

아일랜드에서는 전통적으로 이 노래가 장례식에서 불리워진다고 한다.

[가사]
Oh Danny boy
the pipes the pipes are calling
from glen to glen and down the mountain side

The summer's gone
And all the roses are falling
It's you, it's you must go
And I must bide

Someday may he come
when all the flowers are dying
And I am dead, as dead I will may be

You'll come and find the place
where I am lying and kneel and say
And I'll be there for me

But come you back
when summer's in the meadow
And when the valley's hushed
and white with snow
Yes I'll be here
in sunshine or in shadow
Danny boy oh Danny boy
I love you so

< 가 사 >

오, 대니 보이
골짜기마다에서 저 산 언저리까지
백파이프 소리가 울려 퍼지고 있단다

여름은 지나고
장미는 떨어지고 있어
넌 떠나야 하는데
난 너를 보낼 수가 없단다

꽃들이 시들어 가면
언젠가 아들이 돌아올 거야
그리고 난 싸늘히 죽어 있겠지

네가 돌아와 내가 누워 있는 곳에
무릎을 꿇고 이렇게 말할테지
내 곁에 있어 주겠다고...

저 초원에 여름이 오면
네가 돌아와 줄까
계곡이 숨을 죽이고
눈으로 뒤덮일 때면 돌아 올까
햇빛이 비추어도, 그늘이 드리워도
난 여기 있을 거야
대니 보이,
오 대니 보이
난 정말 널 사랑한단다  

  
NO C          SUBJECT NAME HIT
  저작권 문제로 무료회원 가입해야 감상 가능합니다.
  우리 가요계를 살려주세요
101   에일리의 '여러분'  lakemoon 900
100   이승훈 '비오는 거리' 예쁜 뮤직비디오  lakemoon 3888
99   Vangelis의 La petite fille de la mer(감성터치 소설 BG)  lakemoon 4092
98   Marc Antoine의 Sunland(감성터치 시그널)  lakemoon 3924
97   The Days are long and filled with Pain-Maximilian Hecker  lakemoon 4653
96   I'll be a virgin, I'll be a mountain - Maximilian Hecker  lakemoon 3989
95   Dans Les Yeux D'une Fille(한 소녀의 눈에는) - Helene  lakemoon 4216
94   Why Me - Kris kristofferson  lakemoon 3762
93   Your Wildest Dream - Moody Blues  lakemoon 4135
92   영화 Sound Of Music의 'Edelweiss'  lakemoon 5857
91   Marianne Faithfull 'So Sad  lakemoon 4440
90   Marianne Faithfull 'As Tears Go By'  lakemoon 4652
89   Chris de Burgh "Missing You"  lakemoon 3322
  Elvis Presley "Danny Boy"  lakemoon 3037
87   Craig David&Sting "Rise and Fall"  lakemoon 3335
86   윤설하 <벙어리 바이올린>  lakemoon 2632
85   김범수 '사랑해요'  lakemoon 4395
84   Chicago 'If You Leave Me Now'  lakemoon 3123
1 [2][3][4][5][6]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GGAMBO / LAKEMOON


Copyright ⓒ 2004 LAKEMO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