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akemoon 라디오천국 ▒

Home

Radio PD

Poem

Sad Music

Photo

Story

Memo

Computer

Guest Book

Best Site

News

Search

FM99.9 KFM

연합뉴스

네이버 Naver
야 후 Yahoo
다 음 Daum
네이트 Nate
파 란 Paran
구 글 Google
드림위즈 D-W



VIEW ARTICLE
The Days are long and filled with Pain-Maximilian Hecker
 lakemoon    | HIT : 4,424 |








아래의 가사는
어떤 분이 수고하셨는지 모르겠지만...
어차피 노랫말은 난해한 적이 많으니까
대략 느낌만 전달받세요.





The days are long and filled with pain
지루한 나날들은 고통으로 가득 차 있어.
We'll throw our lives away again
우린 다시 삶을 내던져 버리겠지.
I've never seen in my whole life
내 인생 전체에서 전혀 본 적이 없어.
My worst friend's sugar baby wife
최악의 친구의 사랑스런 아내를...
Now my life is gone
이제 내 삶은 끝났어.
Won't you try to hold me tight
날 좀 꽉 잡아 주겠어?
'Cause you'll be me and I'll be out
너는 내가 되고 난 나가버릴 테니까.
What will I find inside my head?
내 머릿 속에 대체 뭐가 든 걸까?
The sun is gone
태양은 졌지만
But there's still light down inside my mind
여전히 내 마음속엔 빛이 남아 있어.
There's still a lot for us to see in this life
이 삶에서 우리가 볼 것은 아직 많아.
Today you slipped into my head
오늘 나는 내 머릿속으로 미끄러져 들어왔어.
I'm waiting for you inside my bed
난 침대에서 너를 기다리지.
There ain't no sense in feeling low
낙담한 마음에 아무런 감각도 없어.
I need more when you ever have to go
네가 떠나야 할 때 난 더 많은 것을 원하게 돼.
Some migt say that I walked through that door
어떤 이들은 내가 저 문밖으로 나가 버렸다고 얘기해.
All my dreams are made of stupid whores
내 꿈은 죄다 멍청한 매춘부들로 가득 찼어.
Some might say that I fell from the sky
어떤 이들은 내가 하늘에서 떨어졌다고 얘기해.
But I have got a pillow in my eye
하지만 난 내 눈 속에 베개를 갖고 있어.
  
NO C          SUBJECT NAME HIT
  저작권 문제로 무료회원 가입해야 감상 가능합니다.
  우리 가요계를 살려주세요
101   에일리의 '여러분'  lakemoon 705
100   이승훈 '비오는 거리' 예쁜 뮤직비디오  lakemoon 3657
99   Vangelis의 La petite fille de la mer(감성터치 소설 BG)  lakemoon 3883
98   Marc Antoine의 Sunland(감성터치 시그널)  lakemoon 3705
  The Days are long and filled with Pain-Maximilian Hecker  lakemoon 4424
96   I'll be a virgin, I'll be a mountain - Maximilian Hecker  lakemoon 3740
95   Dans Les Yeux D'une Fille(한 소녀의 눈에는) - Helene  lakemoon 4023
94   Why Me - Kris kristofferson  lakemoon 3566
93   Your Wildest Dream - Moody Blues  lakemoon 3939
92   영화 Sound Of Music의 'Edelweiss'  lakemoon 5607
91   Marianne Faithfull 'So Sad  lakemoon 4244
90   Marianne Faithfull 'As Tears Go By'  lakemoon 4529
89   Chris de Burgh "Missing You"  lakemoon 3209
88   Elvis Presley "Danny Boy"  lakemoon 2935
87   Craig David&Sting "Rise and Fall"  lakemoon 3241
86   윤설하 <벙어리 바이올린>  lakemoon 2468
85   김범수 '사랑해요'  lakemoon 4133
84   Chicago 'If You Leave Me Now'  lakemoon 3007
1 [2][3][4][5][6]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GGAMBO / LAKEMOON


Copyright ⓒ 2004 LAKEMO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