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akemoon 라디오천국 ▒

Home

Radio PD

Poem

Sad Music

Photo

Story

Memo

Computer

Guest Book

Best Site

News

Search

FM99.9 KFM

연합뉴스

네이버 Naver
야 후 Yahoo
다 음 Daum
네이트 Nate
파 란 Paran
구 글 Google
드림위즈 D-W



VIEW ARTICLE
Marianne Faithfull 'So Sad
 lakemoon    | HIT : 4,314 |



Strum me hard, strum me fast,
Fears sure built into every wall.
Looking hard through the glass,
Fears sure built in with every waltz.

Looking out at the rain
Looking in through the storm.
Treading the waves,
Come in from harm.
How could you regret your other words
Hoping for thrills — free as a bird

Strum me hard, strum me fast,
Fears sure built into every wall.
Looking hard through the glass,
Fears sure built in with every waltz.

There's a knock at the door,
I get up — let you in.
Travelled and stained,
Soaked to the skin.
Welcome my darling, you got here at last
Come and sit by the fire
— forget what's past.

So sad, so sad,
So sad, so sad.

Strum me hard, strum me fast,
Fears sure built into every wall.
Looking hard through the glass,
Fears sure built in with every waltz.

Looking out at the rain
Looking in through the storm.
Looking back, looking forward,
Flying up, flying down
What have you found ?

So sad, so sad
What have you found ?
So sad, so sad
What have you found ?
So sad, so sad
What have you found ?
So sad, so sad

[해설]
오스트리아의 귀족의 딸로 태어난 그녀는
8살에 성 요셉 수녀원 병설 학교에 입학하여
기숙사에서 지내며 엄격한 교육을 받았다.
여고시절 우연히 앤드류 루그 올드햄을 만나
그녀의 인생은 완전히 달라지게 된다.
그리고 롤링 스톤즈의 보컬 '믹 재거' 작품인
'As Tears Go By'를 발표하여 빅히트시킨다.
계속 히트곡을 내다가 결혼해 아들을 낳게 되지만
곧 이혼하고 믹 재거와 동거생활을 시작하다가
함께 마약 소지 및 복용 혐의로 체포되기도 했다.
그 후 세상에 잊혀졌던 그 녀는
약 30년만에 이 노래 "So Sad"로 재기했지만
예쁘고 청아했던 목소리는 마녀를 연상케하는 심한 허스키로 변해 있었다.
그 때의 사진이 아랫쪽 사진이다
믹 재거를 만나면서
천사같던 그녀는 악녀와 마녀의 이미지로 변해버린 것이다.
그 후 'Million Cigarette Voice'는
마리안느 페이스풀(Marianne Faithfull)의 별명이 되었다.
  
NO C          SUBJECT NAME HIT
  저작권 문제로 무료회원 가입해야 감상 가능합니다.
  우리 가요계를 살려주세요
101   에일리의 '여러분'  lakemoon 765
100   이승훈 '비오는 거리' 예쁜 뮤직비디오  lakemoon 3736
99   Vangelis의 La petite fille de la mer(감성터치 소설 BG)  lakemoon 3953
98   Marc Antoine의 Sunland(감성터치 시그널)  lakemoon 3782
97   The Days are long and filled with Pain-Maximilian Hecker  lakemoon 4492
96   I'll be a virgin, I'll be a mountain - Maximilian Hecker  lakemoon 3810
95   Dans Les Yeux D'une Fille(한 소녀의 눈에는) - Helene  lakemoon 4091
94   Why Me - Kris kristofferson  lakemoon 3639
93   Your Wildest Dream - Moody Blues  lakemoon 4008
92   영화 Sound Of Music의 'Edelweiss'  lakemoon 5678
  Marianne Faithfull 'So Sad  lakemoon 4314
90   Marianne Faithfull 'As Tears Go By'  lakemoon 4576
89   Chris de Burgh "Missing You"  lakemoon 3253
88   Elvis Presley "Danny Boy"  lakemoon 2979
87   Craig David&Sting "Rise and Fall"  lakemoon 3280
86   윤설하 <벙어리 바이올린>  lakemoon 2509
85   김범수 '사랑해요'  lakemoon 4186
84   Chicago 'If You Leave Me Now'  lakemoon 3055
1 [2][3][4][5][6]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GGAMBO / LAKEMOON


Copyright ⓒ 2004 LAKEMOON. All rights reserved